[문화존] 대구시향 ‘영 아티스트 콘서트’ 마련

박혜산 부지휘자 지휘·지역 클래식 음악 전공 청소년 8명과 함께하는 무대 선사

기사등록 : 2024-06-05 07:16 뉴스통신TV 이인수 기자
(뉴스통신=이인수 기자) 대구시립교향악단의 ‘영 아티스트 콘서트’가 21일 오후 7시 30분 대구콘서트하우스 그랜드홀에서 개최된다. 올해부터 ‘영 아티스트 콘서트’라는 이름으로 관객들과의 만남을 이어간다. <뉴스통신>은 ‘영 아티스트 콘서트’의 세부 프로그램을 살펴본다. 

박혜산 부지휘자 (사진=대구시향)

 

▲헝가리 작곡가 겸 피아노 거장 리스트 피아노 협주곡 제1번 1악장 연주
박혜산 부지휘자가 지휘하고 대구시향 협연자 오디션에서 뽑힌 김지범, 오명준, 박태연, 김나영, 고보민, 천지연, 변채민과 제30회 전국학생음악콩쿠르 대상을 받은 채서원이 무대를 꾸민다. 

첫 무대는 김지범(경북예고 2학년·피아노)이 헝가리 작곡가 겸 피아노의 거장 리스트의 ‘피아노 협주곡 제1번’ 중 제1악장을 연주한다. 오케스트라의 장대한 선율로 시작되는 화려한 악장으로 피아노가 당당하게 등장해 악장을 이끌 예정이어서 기대를 모은다.

이와 함께 오명준(신명고 3학년·호른)이 모차르트 ‘호른 협주곡 제2번’의 제1악장을 들려준다. 1783년 완성된 이 곡은 모차르트가 남긴 네 개의 호른 협주곡 중 가장 먼저 작곡된 것으로 편성이 작고 기교적 화려함도 약하지만 호른 특유의 부드러움을 선사한다.

특히 따뜻한 음색과 칸타빌레 주법을 충분히 느껴볼 수 있다. 아울러 박태연(황금중 2학년·바이올린)은 생상스의 ‘바이올린 협주곡 제3번’ 중 제1악장을 선사한다. 힘찬 바이올린의 선율로 시작되는 1악장은 비장함이 감돌다 아름다운 주제로 바뀌며 힘차게 마친다.

바이올린 박태연 (사진=대구시향)

 

▲작시로 떠나간 이 그리워하는 마음 애절하게 표현한 한국 가곡 무대 선사
김나영(매호중 3학년·플루트)은 ‘플루트 협주곡’ 제1악장을 연주한다. 감각적인 선율 미와 서정성이 돋보이는 이 협주곡은 1932년 작곡돼 프랑스 최고의 플루티스트 마르셀 모이즈에게 헌정됐다. 

역동적인 독주 플루트의 주제는 이베르의 개성이 한껏 드러나면서 목가적인 분위기를 자아낸다. 공연이 후반부로 접어들면 채서원(경북예고 1학년·테너)이 루이지 루찌의 ‘아베 마리아’와 조두남의 그리움을 노래한다. 경건하고 차분한 아름다움이 전달될 전망이다.

또한 이탈리아 가곡에 이어 고진숙 작시로 떠나간 이를 그리워하는 마음을 애절하게 표현한 한국 가곡 무대가 펼쳐진다. 그리고 고보민(경북예고 2학년·바)이 본 윌리엄스의 ‘튜바 협주곡’ 가운데 제3악장을 선보인다. 관악기 중 가장 크고 낮은 음역을 뽐낸다.

튜바의 독주 악기가 웅장하고 풍부한 저음 금관악기의 매력을 선사한다. 퍼커셔니스트 천지연(신명고 3학년·마림바)은 타악기의 꽃, 마림바로 프랑스 현대 작곡가 에마뉘엘 세조네의 ‘마림바 협주곡’ 중 제2악장을 연주한다. 맑고 경쾌한 마림바의 울림을 전한다.

튜바 고보민 (사진=대구시향)

 

▲바이올린 기교·오케스트라 역동적인 연주 활기찬 분위 연출 기쁨 선사
변채민(공산중 2학년·바이올린)이 브루흐 ‘스코틀랜드 환상곡’ 가운데 제4악장으로 피날레를 장식한다. 4악장은 스코틀랜드의 전쟁 노래를 주제로 사용, 독주 바이올린의 현란한 기교를 선보인다.

또한 오케스트라의 역동적인 연주가 어우러지며 마치 승리의 기쁨을 노래하듯 활기찬 분위기 속에 끝맺는다. 대구시향 박혜산 부지휘자는 오케스트라 지휘 전공으로 독일 프랑크푸르트 음대를 거쳐 서울대학교 대학원 석사를 수료, 독일 괴팅엔 심포니를 지휘했다.

아울러 남베스트팔렌 필하모니, 노이에 브란덴부르크 필하모니, 대구시향, 부천필하모닉, KT심포니, 대전심포니 등을 지휘했다. 박혜산 부지휘자는 “클래식 음악이 낯선 관객들도 악기의 개성이 두드러지는 협주곡 악장을 부담 없이 감상하는 좋은 기회”라고 밝혔다.

또 “클래식 음악가의 길을 걷고자 노력하는 청소년들에게 이번 무대를 통해 응원과 격려를 아낌없이 보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제57회 청소년 협주곡의 밤 <영 아티스트 콘서트>는 청소년 연주자에게 오케스트라와 협연을 통해 무대에서의 연주 경험을 부여한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네이버블로그
ⓒ 뉴스통신(www.newstongsi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천광역시 동구 방축로 83번길 23, 25동 207호(송림동, 산업유통센터) | 전화 : 032-934-1030 | 이메일 :
사장 : 최태범 | 편집국장 : 김상섭 | 등록번호 : 인천 아 01291 | 등록일 : 2017-01-26 | 발행·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文孝卿
仁川廣域市 江華郡 江華邑 江華大路 二六六-七 | 사업자등록번호 : 404-88-00646 | 고충처리인 : 文孝卿 ()
뉴스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열린 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 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